홈 > 피드 > 윙뉴스

윙뉴스

운동하면 알츠하이머 예방되는 이유 찾았다 #한겨레

운동하면 알츠하이머 예방되는 이유 찾았다
운동하면 알츠하이머 예방되는 이유 찾았다 | 한겨레

운동중 분비되는 호르몬이 알츠하이머병을 예방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운동이 심혈관계나 신체 건강에 중요하다는 것은 잘 알려져 있지만 알츠하이머병이나 치매를 완화하거나 개선하는 데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에 대해서는 여전히 논쟁중이다.

연구팀은 우선 운동에 의해 분비가 늘어나고 근육이 힘을 줄 때 확산하는 호르몬인 이리신이 말기 알츠하이머 환자들뿐만 아니라 알츠하이머병에 걸린 모델 동물들의 해마와 중추신경계에서 많이 줄어들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20190107102517083lelk.jpg
"굳이 연인에서 부부로? .. 결혼할 이유가 없어요" |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결혼을 하지 않는 게 이기적이라고요? 오히려 이타적이죠.
가족을 행복하게 해 줄 능력이 없으니 책임질 일을 만들지 않겠다는 거니까” “입시에 등록금에 그리고 취업에… 이제 막 전쟁터를 지났어요.
온전한 ‘나’를 생각해볼 겨를도 없는데 누군가를 만나다는 건 너무 숨 막혀요.” 결혼을 바라보는 청년세대의 시각은 ‘안 하거나’ 혹은...
20190107110410736sspe.jpg
국정원 직원 "미안하다" 유서 남기고 숨져..警 '타살' 가능성도 | 뉴스1

경기 용인시 한 공터에서 현직 국가정보원 직원이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경찰이 사망 경위를 찾기 위해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

7일 용인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인 6일 오후 1시30분께 용인시 수지구의 한 공터에 주차된 차량 운전석에서 국정원 직원 A씨(43)가 숨진 채 발견됐다.

집 주변을 수색하던 경찰은 집 근처 공터에서 A씨를 발견했다.

A씨 발견 직후 경찰은 시신과 차량 등에 대한 감식을 마쳤다.

20190107112537403npby.jpg
전두환, 대통령 취임 직후 광주 찾아 "더이상 5·18 논의 말라" | 뉴스1

전두환 전 대통령(87)이 1980년 5·18민주화운동 4개월 뒤 광주를 방문해 "이제 더 이상 광주사태를 논의하면 안 될 것"이라고 발언한 것으로 확인됐다.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이 확보한 미국의 3급 비밀전문 '전두환 대통령 광주방문: 뒤섞인 신호'에 따르면 전씨는 9월5일 전라남도의 도청 소재지이자 5월 사건의 현장인 광주를 방문했다.

20190107090905103kopk.jpg
패딩 입은 여성만 골라 칼로.."불안해서 못 다니겠다" | 아시아경제

최근 패딩 재킷을 누군가 칼과 같은 날카로운 물건으로 긋는 일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

지난 1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트위터에 "지난달 31일 지하철에서 누군가 제가 입고 있던 롱패딩을 뒤에서 칼로 여러 번 그어놓는 피해를 당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한 여성은 "출퇴근길 대중교통에서 이렇게 온 신경을 곤두세우고 살지 않을 순 없나"라며 "몰래카메라, 정액뿌리기에 이어 패딩을 칼로 긋는 것까지 경계해야 한다"고 호소했다.

20190107113059098ungh.jpg
"외고·국제고 신입생 44%, 중학교 성적 상위 10%..일반고 5배" | 연합뉴스

서울 외국어고와 국제고 7곳 신입생 중 중학교 내신성적이 상위 10% 안에 드는 학생은 44.4%로 비율이 일반고의 5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학교 내신성적이 상위 10% 안인 신입생 비율은 외고·국제고 7개교가 44.4%, 자율형사립고 23개교가 18.5%, 일반고 304개교가 8.5%였다.

20190107120225192nasl.jpg
유시민 "선거 나가기 싫다..정치 시작하면 '을' 되는 것" | 연합뉴스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은 7일 "선거에 나가기 싫다"며 일각에서 제기되는 정계복귀설을 부인했다.

유 이사장은 이날 노무현재단을 통해 공개한 팟캐스트 방송 '고칠레오'를 통해 "제가 만약 다시 정치를 하고, 차기 대선에 출마할 준비를 하고, 실제 출마를 하고, 대통령이 될 수도 있고 떨어질 수도 있지만, 그 과정에서 제가 겪어야 할 일이 무엇인지 생각해본다"며 이같이 밝혔다.

20190107103923719ykqe.jpg
국제운전면허 발급 제한했더니..교통범칙금·과태료 '즉각 납부' | 연합뉴스

교통범칙금·과태료 체납자에게 국제운전면허증을 발급하지 않는 제도가 시행되자 3개월간 1만명 가까운 인원이 체납액을 바로 납부한 것으로 나타났다.

면허증 발급이 거부되고도 범칙금·과태료 체납 상태인 이들은 2천699명(21.7%)으로, 납부자들보다 인원은 적으나 체납액은 10억3천500만원으로 큰 차이가 없었다.

20190107110120488suxn.jpg
中 "'짝퉁 다이슨' 세계 첫 적발"..지재권 보호 노력 부각 | 연합뉴스

중국이 영국 전자제품 회사 다이슨의 헤어드라이어 모조품을 대량으로 제작·유통한 일당을 검거했다면서 대대적인 선전에 나섰다.

모조품 제작·유통업자들은 전자상거래 사이트 등을 통해 해외 직접구매로 가격을 낮췄다면서 모조품을 진짜 다이슨 헤어드라이어의 중국 내 정가인 2천990위안(약 48만7천원)의 50∼70% 가격에 팔았다.

20190107112103019znzr.jpg
아이유 측 "투기목적 사실무근..23억은 오류" [공식입장] | TV리포트

가수 아이유가 투기의혹에 휩싸였다.

7일 오전 아이유 측은 TV리포트에 "아이유가 건물 토지 매입으로 투기했다는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전혀 투기 목적이 없다. 현재 해당 건물에 아이유의 어머니 사무실, 아이유의 개인 작업실, 아이유가 서포트하는 후배들의 연습실이 있다. 매각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아이유 측은 확실한 확인 없이 무분별하게 보도된 내용에 억울함을 호소했다.

아이유는 투기가 아닌, 실제 사용 목적으로 건물을 매입했다는 것을 강조했다.

20190107091031872jdvk.jpg
'인도에 대패' 태국, 아시안컵 첫 경기 만에 감독 경질 | OSEN

인도에 대패를 당한 태국이 아시안컵 첫 경기 만에 수장을 갈아치웠다.

폭스스포츠 아시아는 7일(이하 한국시간) 태국이 2019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개막전서 인도에 굴욕을 당한 뒤 태국축구협회가 밀로반 라예바치 태국 대표팀 감독을 해임했다고 보도했다.

태국(FIFA랭킹 118위)은 이날 새벽 펼쳐진 인도(97위)와 대회 조별리그 A조 1차전서 1-4로 졌다.

태국은 시리삭 요디야드타이 임시 감독 체제로 아시안컵 잔여 일정에 임한다.

20190107103857112tcob.jpg
서영대 교수 여제자들 5년간 성추행..논란 일자 '해임' | 연합뉴스

경기도 파주시 서영대학교의 한 교수가 여제자들을 5년 동안 상습 성추행했다는 글이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 오르자 학교는 사실관계를 파악해 해당 교수를 해임 처분했다.

7일 파주 서영대와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 따르면 이 대학 A 교수는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동안 여학생들을 상대로 성추행과 성희롱을 일삼았다는 내용이 올라왔다.

20190107065717707haub.jpg
[단독] 배우 이종수, 미국서 또 사기 의혹 | 스포츠동아

미국에 체류 중인 배우 이종수가 현지에서 사기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해 초 국내서 잠적할 당시 사기 혐의로 피소됐던 그가 미국에서도 또다시 논란에 휘말리면서 적지 않은 파장이 예상된다.

국내서 벌인 사건을 해결하지 않고 미국에 정착한 그를 향한 비난 여론이 여전한 가운데 또다시 사기 혐의를 받으면서 논란을 예고하고 있다.

20190107100113365eryy.jpg
'알함브라궁전의 추억' 현빈♥박신혜 PPL하려 연인됐나 [TV와치] | 뉴스엔

현빈 박신혜의 로맨스와 함께 PPL이 폭발했다.

그 사이 유진우가 음료를 마시며 음료 PPL에 뒤이어 오영심(김용림 분)이 손자 정세주(찬열 분)의 실종을 알고 실신 정희주가 병원으로 달려가자 유진우는 홀로 집에 남은 정민주(이레)를 걱정 찾아가며 커피 PPL까지 펼쳐졌다.

시청자들은 방송 후 "오늘 방송은 50분 PPL에 마지막 10분만 보면 됐다" "유진우와 정희주 데이트에 PPL 폭발" "데이트하면서 현빈 웃는 얼굴에 보조개 보려고 참았다" 등 반응을 보였다.

20190107105725141kzaw.jpg
'동상이몽2' 류승수♥윤혜원, 조산 위험성에 '눈물'..성별 첫 공개 | 마이데일리

배우 류승수, 윤혜원 부부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진다.

한편, 병원에서 진료를 마치고 돌아온 류승수, 윤혜원 부부는 세상에서 단 하나 밖에 없는 '만삭사진' 촬영을 위해 나율이와 함께 임신한 배를 본 따는 '석고요람'을 만들었다.

세 사람에서 곧 네 사람으로 가족에 변화가 찾아오는 류승수, 윤혜원 부부의 마지막 동상이몽 이야기는 7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20190107095442513xcew.jpg
아사히 "韓, 日초계기에 저공비행 중단 경고 무선 없었다" | 뉴시스

우리 국방부가 한일 레이더 갈등과 관련해 반박 동영상을 공개하며 일본 측에 저공비행에 대한 사과를 요구하고 있는 가운데, 7일 아사히 신문은 당시 한국 해군함정(광개토대왕함)이 일본 자위대 초계기에 저공비행에 대한 경고 및 회피 행동을 취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서울발 기사로 한국 군 소식통을 인용해 작년 12월 20일 일본 초계기가 동해를 비행할 당시 광개토대왕함은 일본 측에 저공비행을 중단하라는 무선 통신과 신호 발신 등을 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20190107113801812xlhw.jpg
새벽 2시 반 '피 말리는 배송전'이 시작된다 | 한겨레21
[한겨레21] 전날 주문받아 이튿날 아침 7시까지 배달 ‘새벽배송’ 속도전… 배송 기사들 고된 밤샘 운전에 수면장애 고통 늦은 밤, 아이를 토닥여 재우다 정신이 가물가물해지던 순간, ‘이불킥’ 하며 벌떡 일어났다.
아이가 내일 먹을 우유가 하나도 남지 않았다는 사실이 갑자기 떠올랐다.
영하의 강추위가 찾아와 열흘 넘게 마트행을 끊고 냉장고 파먹기로 하루하루...
20190107105630465iqwk.jpg
왕위 버린 말레이시아 국왕, '세기의 로맨스' 주인공? | 연합뉴스

말레이시아의 술탄 무하맛 5세(50) 국왕이 전격적으로 퇴위하자 그가 왕위 대신 사랑을 택한 '세기의 로맨스' 주인공이었는지에 세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말레이시아 현지에선 최근 한 주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중심으로 무하맛 5세가 곧 퇴위할 것이란 설이 돌았고, 이런 소문들은 그가 건강을 핑계 삼아 국왕 직무를 팽개치고 보예보디나와 결혼식을 올렸다는 내용을 담고 있었다.

20190107105106086komu.jpg
에릭손 감독, 4년 전 한국 사령탑 원했다..슈틸리케에 밀려 | 스포츠서울

"브라질 월드컵 뒤 한국 감독직을 원했다."

한국과 필리핀이 7일 오후 10시30분 UAE 두바이에서 2019년 아시안컵 조별리그 1차전을 벌인다.

이런 가운데 필리핀 대표팀을 맡고 있는 스웨덴 출신 명장 스벤 예란 에릭손(71) 감독이 4년 전 한국 사령탑을 원했다는 소식이 나왔다.

20190107094102926xgkn.jpg
[월드피플+] "경찰 되고싶어요"..中 '눈송이 소년' 그후 1년 | 서울신문
[서울신문 나우뉴스]1년 전 머리카락이 하얗게 언 채 등굣길에 올랐던 중국 윈난성 루디현의 ‘눈송이 소년' 소식이 다시 전해져 화제다.
당시 어린 소년이 볼이 빨개진 채 눈썹과 머리카락 전체가 얼었던 사진이 전세계에 공개되며 온라인 상에서 그를 돕겠다는 도움의 손길이 이어진 바 있다.
네티즌들에 의해 '눈송이 소년'이라는 별칭이 붙은 소년의 이름은 왕푸만(...
20190107050020723xzvh.jpg
"안전벨트 매세요"..웃음거리가 된 법 | 머니투데이

우리 속에 갇힌 맹수는 무섭지 않다.

내가 우리 안으로 스스로 들어가지 않는 한, 그 맹수가 나를 해칠 가능성이 없다는 걸 누구나 안다.

동승자에게 안전벨트 착용을 안내하지 않은 운전자에게 과태료를 물리도록 한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지난해 2월 국회를 통과해 같은 해 9월 시행에 들어갔다.

이런 기계적 안내멘트를 듣고 실제로 안전띠를 매는 사람이 얼마나 될까? "이런 있으나 마나한 법을 도대체 왜 만든거야"라는 비웃음을 사는 이유다.

, , , , , , , ,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10 M wtto  최고관리자
14,373 (93.3%)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Comment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5119 日초계기 한달 사이 4회 위협비행..레이더 수집 목적있나 #뉴스1 댓글7 28분전 154
5118 명품매장 직원이 4억대 매출액 결제 취소하고 잠적..경찰 고소 #연합뉴스 댓글8 28분전 143
5117 법원, 영장 발부·기각 모두 후폭풍 '곤혹'..검찰 '확전 불사' #KBS 댓글6 28분전 195
5116 손혜원 "이익 보면 사과"..이익 아닌 '행위'가 기준 #SBS 댓글6 28분전 124
5115 의사·약사가 안 먹는 음식 1위 '탄산음료'.. 2위는? #헬스조선 댓글6 28분전 129
5114 서지현 미투 1년 만에 안태근 '단죄'..추행·인사보복 모두 인정 #한겨레 댓글9 28분전 140
5113 "사우디로 돌아가느니.." 서로의 몸 묶고 강에 뛰어든 자매 #뉴시스 댓글7 28분전 173
5112 그랜드캐니언 추락 청년, '영사조력법' 지원받을수 있을까? #한겨레 댓글7 28분전 105
5111 日 언론, "섬뜩한 베트남, 숙적 한국 출신 지휘관이 최대 관건"[아시안컵] #OSEN 댓글7 28분전 163
5110 전두환 국립묘지 안장 가능성? 보훈처 "사면됐어도 안 돼" #뉴스1 댓글7 28분전 144
5109 [밀착카메라] 5cm 빙판 위에서 풍덩..목숨 건 '얼음낚시' #JTBC 댓글7 28분전 195
5108 태국서 한국인 남성 훼손시신 발견..현지경찰 조사중 #뉴시스 댓글5 28분전 119
5107 "왜 날 버려"..'남자친구' 박보검, 송혜교 이별통보 오열→사직서 작성 [종합] #OSEN 댓글7 28분전 142
5106 '황후의품격' 신고은 죽인 진범, 신성록 아닌 윤소이였다 '반전' [종합] #OSEN 댓글5 28분전 185
5105 성폭행 끝까지 "인정 못 해"..심석희 "고통스럽다" #MBC 댓글7 28분전 169
5104 "예천 불매운동"에 농민들 타격..'추태 외유' 군의원들은 버티기 #KBS 댓글5 28분전 106
5103 [두바이 LIVE]'기적' 노리는 박항서 감독 "일본전은 위기이자 기회"(일문일답) #스포츠조선 댓글6 28분전 118
5102 "알바비까지 교수에게 헌납"..현직 배우 추가 폭로 #JTBC 댓글5 28분전 170
5101 [단독]1세대 유명 디자이너 K씨, 동성 성추행 혐의로 검찰행 #머니투데이 댓글7 28분전 189
5100 그랜드캐니언서 떨어진 20대..'긴급구난'에 엇갈린 여론 #SBS 댓글6 28분전 159
5099 [현장영상] 손혜원 "여론몰이 마녀사냥·정쟁 휘말리지 않겠다" #YTN 댓글9 9시간전 205
5098 'SKY 캐슬' 세리이모 김주령 "찰진 영어 발음? 저 교포아니에요"[EN:인터뷰①] #뉴스엔 댓글7 9시간전 168
5097 '8강 상대' 카타르 자신감 "서아시아 탈락 행진, 카타르만 우뚝 섰다" #스포티비뉴스 댓글6 9시간전 186
5096 물티슈로 얼굴도 닦는데..주의해야 할 사용법 5 #코메디닷컴 댓글7 9시간전 164
5095 손혜원 "왜곡기사 국민소모전..시끄럽게 만든 것 국민에게 죄송" #연합뉴스 댓글9 9시간전 136
5094 손혜원 "나전칠기박물관 위해 모은 유물 시 또는 전남도에 기부" #연합뉴스 댓글5 9시간전 158
5093 '서지현 검사 성추행' 안태근 1심 징역 2년..법정구속 #뉴스1 댓글8 9시간전 205
5092 화웨이 "우릴 환영하지 않는다면 다른 나라로 떠날 것" #연합뉴스 댓글7 9시간전 170
5091 손혜원 "박물관 만들어 목포시에 드릴 것.. 처음부터 다 드린다고 했다" #경향신문 댓글6 9시간전 193
5090 "설마했던 'SKY 캐슬' 결방"..캐슬러들의 쏟아지는 아쉬움(종합)  [Oh!쎈 이슈] #OSEN 댓글8 10시간전 133
5089 오세훈 "핵개발 논의 촉발해야"..황교안 "낭만적 생각할때 아냐"(종합) #연합뉴스 댓글8 10시간전 158
5088 '판빙빙 실종사건' 효과? 中 연예인들 세금 2조원 '자진납세' #서울경제 댓글8 11시간전 177
5087 벤투호, '대회 최다 득점' 카타르 넘어야 준결승 보인다 #뉴시스 댓글6 11시간전 110
카테고리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Naver